혜린교회
로그인 | 회원가입
 
 
조회 수 : 1715
2013.12.07 (20:03:54)

 

잊혀진 전쟁 잊지 못할 아버지.

 

미얀마의 수도 양곤의 외곽에 Taukkyan 연합군 기념묘지가 있다. .

그곳은 2차 세계대전 중 일본군과의 전투에서 사망한 27000여명의 연합군 병사의 희생을 기리기 위한 곳이다.

모두 6374명의 묘비가 있다.

 

버마선교 200주년과 카렌침례총회 100주년을 대회에 참석하던 중 그곳을 방문하였다.

병사들의 이름이 적혀 있는 기둥에 눈에 확 들어오는 것이 있다.

희생된 한 병사를 기억하며, 찾아온 가족의 꽃과 엽서가 있었기 때문이다.

다음과 같이 적혀 있었다.

 

친애하는 아버지.

또 다른 한 해가 지났네요. 모든 해의 날마다의 생각이 아버지와 함께 해요

이 세상을 떠났지만, 엄마 DORI 와 나의 아내 JOE도 아버지와 함께 하고 있음을 압니다.

하나님의 동행하심이 나의 영웅인 아빠에게 함께 하시기를.

평안히 쉬세요

. 밥 그리고 아다.

 

희생한 군인의 아들이다.

그의 부인이 세상을 떠난 것을 보니 매우 나이가 든 노인이 적은 것이다.

 

사람들은 이곳에 와서 잠시 숙연해지지만, 잘 정돈된 공원을 즐긴다.

사진을 찍으면서 여행의 기억을 만들 재미의 장소로서 의미가 더 크다.

2차 세계대전이 끝난 지, 거의 70년이 되었다.

역사적인 사실로는 인식하지만, 현실로는 잊혀진 전쟁이 되었다

 

그런데 이 글을 쓴 사람은 잊을 수가 없었다.

그의 아버지가 그 곳에 묻혀 있기 때문이다.

어린 나이에 아버지를 보낸 그는 이곳에서는 노인이지만 여전히 어린 아이로 아버지를 느끼고 있다.

 

생화는 아니지만, 마음을 담은 인조화와 카드를 보니 그의 마음이 전해온다.

글씨를 보니 정성을 다했지만, 비뚤거린다.

기력이 약해져 있음을 알 수 있다.

그 노인은 70년 동안 잊지 못한 아버지의 기억을 이세상 떠날 때까지 담고 갈 것이다.  

 

우리에게 론 이라는 이 노인보다 우리를 더 잊지 못하는 분이 계시다.

바로 하늘의 아버지이다.

우리를 사랑하며, 지켜보며, 함께 하는 분이시다.

사람들은 가끔, 때로 자주 잊지만, 하나님은 우리를 잊으신 적이 없으시다.

문제는 사람들이 그 분을 잊고 있다는 것이다.

 

전쟁을 잊고 전쟁 묘지에서 사진을 찍고 즐기는 것은 문제가 아니다.

하지만, 우리를 사랑하시는 하나님을 잊어서는 안 된다.

론 이라는 한 영국노인의 아버지에 대한 사랑의 모습은 하나님이 우리를 위한 사랑의 한 그림자처럼 보인다.

 

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
14 어린 아줌마들
ohkaren
1786 2014-07-14
13 지진의 한 자리에서
ohkaren
1271 2014-05-12
12 지뢰 희생자들의 찬양
ohkaren
1473 2014-03-18
11 같이 먹고 같이 자고 같이 아프고........
ohkaren
1514 2014-02-23
10 일본 기술자, 한국 경계병
ohkaren
1607 2014-02-04
9 열대 지방의 추운 성탄행사
ohkaren
1714 2014-01-13
Selected 잊혀진 전쟁, 잊지못할 아버지
ohkaren
1715 2013-12-07
7 이방인 후의 인생
ohkaren
1735 2013-11-24
6 죽음을 각오한 성도들의 신앙과 삶
ohkaren
2152 2013-09-12
5 장례식의 어린이들
ohkaren
2240 2013-08-20
4 35년 만의 특별한 귀향
ohkaren
2093 2013-08-13
3 지구는 정말 둥근 것인가요?
ohkaren
2368 2012-12-01
2 버마에서 브라질에서 태국에서 / 해외선교의 생생한 현장이야기 파일
hyelin
2494 2012-05-18
1 2011년 12월 25일 제 1회 예수탄생거리행진에 참여하였습니다.
hyelin
2742 2011-12-30
Tag List